광고

박상혁, 선거운동 출정식…“대한민국 정상화 위해 힘 모아달라”

윤재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3/28 [14:29]

박상혁, 선거운동 출정식…“대한민국 정상화 위해 힘 모아달라”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4/03/28 [14:29]


22대 총선이 13일 남은 28일 오전 경기 김포시을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박상혁 의원이 본격적인 선거운동 레이스에 돌입하며 구래역에서 출정식을 가졌다.

 

출정식은 이날 오전 7시 구래역 2번 출구에서 이기형 경기도의원, 배강민·유매희·정영혜 김포시의원, 이희성 김포시의원 후보와 선거운동원 등 총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박 의원은 유세차량 연설에서 윤석열 정권이 지난 2년 동안 대한민국이 나아졌다면 국민의힘을 선택하면 된다그러나, 김건희 여사의 디올백과 주가 조작이 문제가 있다면, 채상병의 죽음을 밝히는데 외압이 있었다면, 모든 권력을 검찰이 독점하고 우리나라를 망치고 있다면, 우리나라의 경제가 무너지고 있다면 국민들은 심판·견제해주셔야 한다고 이번 총선의 의미를 밝혔다.

 

 

 

이어서 대한민국이 바르게 정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410일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과 박상혁에게 힘을 모아주시길 간곡히 호소드린다지지를 호소했다.

 

또한 박 의원은 지난 4년의 성과를 기반으로 앞으로 10지하철 노선 3개 노선을 완공 시켜야하며, 더 좋은 교육으로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준비해야 하며, 좋은 일자리로 자족도시를 만들어야 한다“410일 박상혁과 함께 새로운 김포를 만들어 갔으면 좋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박상혁 의원은 유세차량 탑승 전 현장 주변 버스정류장에서 출근길 다소 소란끼치는 것에 대해 시민들에게 양해를 구했는데, 한 시민은 “410일 윤석열 정권 심판만 해준다면 괜찮다. 김포가 발전하고 경제도 잘 돌아갈 수 있도록 시민들과 이야기하는 선거가 되면 괜찮다고 말하며 격려하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