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부겸 전 총리 김포5일장 찾아 민주당 김포갑 김주영 후보 지원

윤재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3/27 [21:43]

김부겸 전 총리 김포5일장 찾아 민주당 김포갑 김주영 후보 지원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4/03/27 [21:43]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상임 공동선대위원장이
27일 오후 북변동 김포5일장을 찾아 김주영 민주당 김포갑 후보 지원 사격에 나섰다. 지난 23일 이재명 당대표 라베니체 방문에 연이어 거물 정치인이 방문하면서 김포의 민주당 지지세가 결집하는 추세다.

 

김부겸 전 총리는 김주영 후보와 함께 김포5일장을 돌며 상인과 시민들과 따뜻한 인사를 건네고 대화를 이어갔다. 통합과 협치의 상징인 김부겸 전 총리를 알아본 김포시민들의 반응이 뜨거웠다.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상임 공동선대위원장은 4선 국회의원, 문재인 정부 행정안전부 장관과 국무총리를 지냈다. 20대 총선 대구 수성구에서 당선되어 지역구도 타파에 한 획을 그은 인물로도 잘 알려져 있으며, 검증된 행정능력과 통합 정치의 상징으로서 높이 평가받고 있다.

 

상인들은 요즘 경제도, 민생도 너무 힘든데 꼭 나라 경제를 되살려달라고 응원의 인사를 건넸다. 김부겸 전 총리와 김주영 후보에게 사진 촬영을 요청하는 시민들도 많았다.

 

김부겸 선대위원장은 정권 심판은 물론, 우리 민주당이 대한민국을 책임지겠다는 자세로 열심히 하겠다김포시민이 바라는 5호선, GTX-D, 인천2호선 연장도 민주당이 다 함께 확실히 챙기겠다고 밝혔다.

 

김 선대위원장은 내일부터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되는데, 우리 민주당은 메시지를 내는 것뿐만 아니라 김포시민의 목소리를 듣고 중앙당으로 반영하는 선거운동을 진행하겠다선거운동 마지막 날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주영 후보는 김포 곳곳을 다니면서 민생경제가 무너지고 있음을 피부로 느꼈다지난 장날인 22일 이곳 5일장에서 대파 1단이 3천원이었는데, 875원이 합리적이라는 세상 물정 모르는 대통령에 답답함과 분노를 느끼는 시민들이 많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무너져가는 민주주의를 지켜내고, 민생경제를 살려내기 위해서는 김포시민과 민주당 당원동지 여러분 모두의 힘이 필요하다여러분과 함께라면 어떤 길도 두렵지 않다. 당당하고 떳떳하게 뚜벅뚜벅 나아가겠다며 결의를 밝혔다.

 

한편 김주영 더불어민주당 김포시갑 국회의원 후보 선대위는 제22대 총선거 공식선거운동 시작일인 28일 오전 7시 고촌 신곡사거리에서 출정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