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포시] 김포자활센터 『‘우드터닝 사업단』의 특별한 선물 전달

박현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3/12 [12:22]

[김포시] 김포자활센터 『‘우드터닝 사업단』의 특별한 선물 전달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4/03/12 [12:22]

▲ 김포자활센터 우드터닝 사업단에서 한 참여자가 우드샤프를 제작하고 있다.     

 

김포자활센터(센터장 고상진)가 지난 6일 ‘나만의 우드샤프’ 288개를 제작, 관내 지역아동센터 10개소를 방문해 전달했다.

 

김포자활센터는 질병, 실직 등 생활이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취업과 창업을 지원해 주는 등 다양한 자활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경제적으로 자립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재 자활센터에는 목공품을 만드는 우드터닝 사업단, 편의점을 운영하는 편의점 사업단, 까페를 운영하는 까페 사업단 등이 있다. 특히 우드터닝 사업단은 3년 전 처음 시작한 사업단으로 거친 원목을 깎고 다듬어 샤프연필, 볼펜에서부터 도마. 책장, 우드슬랩 등 생활 가구까지 30여종의 물품을 수작업으로 제작하여 판매하고 있다.

 

‘우드터닝 사업단’에서는 참여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자 관내 지역아동센터 20개소(상반기 10개소, 하반기 10개소)중 10개소를 선정하여 두달동안 수작업으로 제작한 ‘우드샤프’ 288개를 전달했다.

 

전달식을 마치고 온 한 참여주민은 “자활센터에서 목공을 배우고 일자리를 얻은 감사함을 표현하고 싶었다. 내가 땀 흘려 만든 작품으로 지역사회에 환원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고 말했다.

 

김포자활센터는 지난해에도 방역사업단에서 저장강박 가구인 쓰레기 집을 청소해주고, 까페사업단에서는 지역아동센터에 음료와 간식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해오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