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민신문

[김포시] 공유자전거·킥보드 무단방치 선도적 대응으로 시민불편 잡는다

박현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4:09]

[김포시] 공유자전거·킥보드 무단방치 선도적 대응으로 시민불편 잡는다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4/06/21 [14:09]

 

공유자전거 및 전동킥보드의 무분별한 주차 및 방치로 시민 통행 불편 및 운전자 안전위협 문제가 전국적으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시민 삶의 질 향상에 집중하고 있는 민선8기 김포시가 선도적으로 실효성 있는 대책을 제시해 전국적으로 긍정적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특히 행정의 일방적 조치가 아닌 양방향 상시 소통 구조 확립으로 협력을 이끌어냈다는 점이 변별점이다.

 

시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공유자전거 및 전동킥보드 주차 문제가 시민 불편을 유발하고 있고, 이를 해소하기 위해서는 장·단기적 대책이 신속하게 수립되어야 한다고 판단해 지난 19일 운영업체 관계자들과 함께 하는 대책마련 간담회를 개최했다.

 

시는 간담회와 함께 상시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오픈채팅방을 만들어 보다 실질적인 제도 방안 강구에 박차를 가했다. 그 결과, 장시간 방치된 기기는 견인하겠다는 방침을 수립했다.

 

시는 20일부터 시민 누구나 참여가능한 카카오톡 오픈채팅방(김포시 공유킥보드, 공유자전거 방치 신고)을 통해 방치된 기기를 신고하면 도심 일대 무단방치된 공유 모빌리티 업체의 자발적 수거 등 신속한 현장 조치를 하게 된다. 만약 업체가 무단 방치된 기기를 유예시간 내 처리하지 않으면 시에서 견인조치한 뒤 운영업체에 견인료를 청구할 계획이다.

 

장기적으로는 오는 9월 조례 개정 후 전용 주차구역을 지정하고 업체에 해당 주차존 사용료를 부과하는 방식으로 주차공간을 확보해 주차가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도모할 계획이다.

 

김포시 관계자는 “시민 불편은 신속히 해소하고, 실질적인 대책으로 더 나은 김포를 만들어가고자 한다. 19일 간담회로부터 도출된 방안을 20일부터 신속히 시행하고자 한다”며 “민선8기 김포시는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할 수 있는 시도와 노력을 다하고 있다. 앞으로도 소통을 통해 빠르게 현안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 행정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