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민신문

[김포시] 전선 지중화로 안전한 통학로 확보, 도로 미관 개선

박현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5:08]

[김포시] 전선 지중화로 안전한 통학로 확보, 도로 미관 개선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4/05/24 [15:08]

 

김포시(시장 김병수)가 도시미관을 개선하고, 학생들의 안전한 통행로를 확보하기 위해 통진초등학교 주변 등 전선 지중화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김포시는 2020년 조강로 외 4개소 지중화 사업 선정되어 국비와 한국전력공사 예산 등 총사업비 160억을 들여 총연장 2,830m 전선지중화 사업을 추진중으로 걸포삼거리 일원 140m 구간 사업비 30억 들여 2022년도 완료했다.

 

양도초등학교 통학로 주변 200m 구간은 그린뉴딜 전선지중화사업으로 선정되어 전선과 통신선을 지하에 매설하고 전주 8개를 철거해 학교 일대 보행환경을 개선했다. 현재 김포시 지중화율은 47.5%로 경기도 31.7%와 전국 20.9% 대비 월등히 높은 편이다.

 

사우동 돌문로 지중화 사업 600m 구간은 통신선과 전선의 지하 매설 및 도로포장 복구가 완료되었으며, 지상의 전선 및 통신선이 정리되는대로 전주 제거가 진행될 예정이다.

 

겨울내 멈췄던 장기본동 주변 장기동 청송로 570m 구간은 금년 4월 한전이 관로 공사를 착공했으며, 1,320m로 제일 연장이 긴 통진초등학교 주변 지중화 사업도 3월 관로 공사를 착공해 진행중이다.

 

통진초등학교 경우 총사업비 95억원을 투자해 가공선로 지중화 및 도로를 정비하는 사업으로 한전과 낙찰자간의 소송 등으로 지연됐다.

 

통진초등학교 주변 일대는 학생들의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이 필요할 뿐만 아니라 원도시 주변의 낡은 전신주 등의 도시미관 저해 요소가 있어 가공선로 지중화가 시급한 실정이다. 한국전력공사 관계자는 “공사로 인한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면서도 효율적이고 빠르게 지중화 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시 도로관리과장은 “지중화 공사로 인해 소음·진동 등 시민들에게 다소 불편을 따르겠지만, 도시미관 개선과 함께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임을 감안해 이해와 협조를 부탁한다”며 “가공선로 지중화를 위해 노력해 주신 모든 시민들과 관계기관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포시정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8' and wdate > 1715938569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