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규모 산업체 집단급식소 식중독 예방 점검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2/07/20 [10:56]

김포시(시장 김병수)는 고온다습한 날씨로 인한 집단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소규모 산업체 등에 대한 위생점검을 실시한다.

 

시는 이날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급식인원 100인미만 산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하며, 주요 점검내용은 ▲식재료·조리식품 보관기준 준수 ▲조리장 내 위생·청결관리 준수 ▲보존식 보관 의무 준수 여부 등이다.

 

아울러, 최근 증가 추세에 있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올바른 마스크 착용, 주기적인 업소 환기·소독 등 생활방역수칙 실천 홍보도 병행 실시할 예정이다.

 

식품위생과장은 “식중독이 우려되는 급식시설을 지속적으로 점검해 식중독 사고등을 예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