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도, 8월 말까지 물놀이형 유원시설 7개소 안전 점검

장경진 기자 | 입력 : 2022/07/06 [09:28]

 

 

경기도가 여름 성수기를 대비해 8월 말까지 용인 캐리비안베이 등 도내 물놀이형 유원시설(워터파크) 7곳을 대상으로 놀이시설 안전관리 상황과 수질관리 상태 등을 종합적으로 점검한다.

 

주요 점검 사항은 ▲슬라이드 등 물놀이 장치 결함 유무 ▲유해위험물 관리실태및 각종 시설물, 소방설비 작동상태 ▲인명구조요원 등 적정 자격을 갖춘안전요원배치 여부 ▲수심표시, 수질검사 장비 및 수상인명구조장비 비치 여부 ▲최근 한 워터파크에서 배수구 관련 사고가 발생한 사례에 따라파도풀,유수풀 등 물놀이 시설 배수구 마개부착 여부 ▲코로나19재유행 대비 여름철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이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이나 실내마스크 미착용 등 방역 조치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안내하고 즉시 조치할 계획이다. 안전성 검사 결과에 따라 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지속적으로 이행사항을 관리할 계획이며 나머지 소규모 물놀이형 유원시설 32개소는 시·군에서 자체 점검한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이용 제한이 풀리면서 올해 워터파크 이용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도민들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전문 검사기관과 합동으로 철저히 점검하겠다. 앞으로도 물놀이형 유원시설 관리와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