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찾아가는 방문신청 서비스 추진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0/06/24 [16:29]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미신청 가구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방문신청 서비스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난 5월 11일부터 지급신청을 시작한 김포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카드사 12만 8천 733가구(73%) ▷선불카드 3만 1천 14가구((18%) ▷현금지급 1만 4천 256가구(8%) ▷김포페이 423가구(0.2%)로 총 174,426가구가 신청을 완료해 현재 4천여 가구가 미신청한 상태다.

 

김포시는 긴급재난지원금을 미신청한 가구가 신청방법이나 대상여부에 대해 모르거나 시설입소자,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가 다수 포함돼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미신청 가구를 발굴해 우편발송, 문자, 전화를 통해 빠른 시일 내에 신청할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독거노인, 장애인, 기타 거동불편으로 인해 신청하지 못하고 있는 가구에 대한 방문신청을 위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내 찾아가는 신청 서비스창구를 확대해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극복과 경제회복을 위해 정부와 지자체에서 지원하는 한시적 제도로 신청기한이 8월 18일까지며 사용기한은 8월 31일까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