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무지개 뜨는 언덕’ 환경개선공사 실시

장경진 기자 | 입력 : 2020/06/18 [18:30]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시민들의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봉안당 이용을 위해 관내 공설 봉안당인 ‘무지개 뜨는 언덕’에 대한 환경개선공사를 오는 8월 18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사에서는 안치단 1,056기를 추가로 설치하고 로비 리모델링 및 계단 난간을 교체할 예정이다. 특히 공사장 주변에 안전시설을 설치해 공사 기간 중 공설 봉안당을 방문하는 이용객의 불편함 최소화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정대성 노인장애인과장은 “시민들의 쾌적하고 편리한 이용을 위해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환경개선공사를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김포시는 통진읍에 위치한 김포시추모공원에 자연장지 및 봉안담 2,592기를 추가로 조성하기 위한 공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9월 완료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