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본동 주민자치회,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활동 실시

장경진 기자 | 입력 : 2020/06/15 [14:37]

 

 

김포본동 주민자치회(회장 김현수)는 지난 11일 김포본동에서 첫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자치위원들을 긴급 소집하고 12일 관내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이번 방역은 확진환자의 거주지 인근 빌라와 상가 등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최근 다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의 예방적 방역활동 차원에서 촘촘한 방역이 이뤄졌다.

 

조재국 김포본동장은 “지역 주민의 건강을 위해 방역활동에 자발적으로 나서주신 주민자치위원들의 열정과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경각심을 가지고 바이러스 예방에 주민 모두가 참여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