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제65회 현충일 추념 실시

정하영 시장, 국회의원, 도의원 및 시 국·소장 참석

장경진 기자 | 입력 : 2020/06/09 [15:14]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지난 6일 김포시 현충탑에서 정하영 김포시장, 국회의원, 도의원 및 시 국·소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65회 현충일 추념’을 실시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다중 집합행사가 제한됨에 따라 추념식이 전면 취소됐지만 독립·호국·민주화 과정을 거쳐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기까지 국가를 위해 희생·헌신하신 분들을 기억하고 국가유공자의 희생정신을 계승하고자 자발적으로 시민분향소를 마련하고 추념을 실시했다.

 

오전 10시 전국적으로 동시에 묵념 싸이렌이 울리자 현충탑을 찾은 시민들은 묵념을 하며 순국선열에 대한 예를 갖췄다.

 

또한 지난 4월 정비된 국가유공자 위패와 현충탑 조형물들을 둘러보며 국가유공자의 업적을 기리고 보훈 정신 계승의 의지를 다지기도 했다.

 

정하영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추념식 행사를 할 수 없었지만 국가유공자의 희생정신을 본받아 평화와 번영의 대한민국 실현에 기여 하는게 우리들의 의무”라며󰡒앞으로도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이 자부심을 가지도록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