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 구역지정ㆍ개발계획 승인 고시

사우동 486-2번지 일대 87만5,817㎡ 규모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10/02 [14:58]

▲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구역도)     © 김포시민신문

 

김포도시철도 개통에 따른 풍무역 주변의 계획적 개발을 통한 역세권 중심특화기능 부여와 경쟁력 있는 도시 공간 조성을 위해 추진 중인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이 104일자로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승인 고시될 예정이다.

 

김포시는 20183월 경기도에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 신청 후 경기도 관련부서 및 관계기관 협의를 완료하고 중앙토지수용위원회 최종심의를 통과해 경기도로부터 104일자로 승인 고시 예정임을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은 김포시 현안사업으로 지난 달 28일 개통된 김포도시철도 역사 주변의 도시여건변화에 맞춰 사우동 486-2번지 일대 875,817규모의 교육·문화 특화 도시를 조성하기 위한 도시개발사업으로 6,923세대(18,271)를 수용할 수 있는 주거용지와 공원 등 기반시설이 조성될 계획이며, 사업시행방식은 수용 또는 사용방식으로 20231231일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윤철헌 도시관리과장은 앞으로 보상 및 실시계획인가 등 행정절차가 남아있지만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 고시를 시작으로 향후 일정들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해 지역의 랜드마크 형성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교두보로 삼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