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육자가 행복한 미술교실 ⌜작은 품평회 ⌟ 개최

장경진 기자 | 입력 : 2019/07/04 [17:02]

 

 

김포시(시장 정하영) 드림스타트는 지난 3일 솔터마을 3단지 작은 도서관에서 드림스타트 팀장, 솔터마을 3단지 아파트 관리과장, 미술교실 지도강사 및 프로그램 참여자들이 참석해 작은 품평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양육자 미술교실 종강에 따른 아쉬움을 달래고 그동안 만든 작품에 대한 생각을 공유하고 서로를 좀 더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갖기 위해 추진됐다.

 

한편, 양육자 미술교실은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의 양육자들을 대상으로 아동이 행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정서적 지지를 위한 미술심리 프로그램으로 지난 313일부터 73일까지 총 15회기로 운영됐다.

 

이날 품평회에서 참가자들은 첫 작품 품평회가 낯설었지만 직접 작품을 만들고 전시할 수 있다는 생각에 가슴이 뿌듯하고 자신감이 생겼다며 드림스타트에 감사의 말을 전했다.

 

김포시 드림스타트는 앞으로도 아이들이 행복한 가정을 만들어줄 양육자들에게 1:1 맞춤형 정서지원 프로그램을 꾸준히 제공할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