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촌읍, 매월 11일 읍민과‘대화의 날’지정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6/30 [17:07]

 

고촌읍행정복지센터(읍장 이진관)는 올해 하반기부터 매월 11일을 대화의 날로 지정하고 시민(읍민)과의 직접 소통, 민원과 고충을 해결하는 창구로서 적극행정 서비스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고촌읍은 7월부터 매월 11일에 고촌읍장이 다른 일정을 잡지 않고 오로지 민원인과의 만남에만 시간을 할애해 당일 읍장실을 활짝 열고 방문 민원인과의 대화만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대화의 날운영으로 시정읍정에 대한 요구사항, 지역 개발, 행정 불만사항 청취와 방문 민원인들의 다양한 아이디어에 대한 공유의 장으로 만들어갈 예정이다.

 

제기된 민원사항은 읍정 즉각반영 읍정 검토사항 김포시 검토사항 추진 불가사항으로 구분해 관리하고, 진행사항과 처리결과를 즉각 회신해 행정 신뢰 제고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이진관 고촌읍장은 민선71주년을 기점으로 시민들의 소중한 의견을 청취해 갈등과 불만사항을 하나하나 해소하고, 어려운 고충까지 적극 수렴해 해결책을 모색하는 등 누구나 소통하는 고촌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