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평생학습관, 시 전용서체 적용해 간판 정비

장경진 기자 | 입력 : 2019/06/30 [17:06]


김포시 평생학습관이 김포시 전용서체인 김포평화체를 적용해 간판을 새로 정비했다.

 

김포시는 지난 2018년 시에서 운영하는 평생교육시설의 명칭을 평생학습센터에서 평생학습관으로 변경한 바 있으며, 변경된 명칭을 간판에 적용함으로써 명칭변경으로 인한 시민들의 혼란을 줄임과 동시에 시 대표 평생교육 시설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개발한 시 전용서체인 김포평화체를 간판에 적용, 이를 시민들에게 홍보하는 효과도 동시에 거둘 수 있을 전망이다.

 

김포시는 올해 상반기 직원과 시민들의 선호도 조사를 통해 의견을 수렴, 시 전용서체인 김포평화체를 개발했다.

 

평화선도도시 김포의 상징성과 미래상을 형상화 한 김포평화체는 편안한 곡선과 곧은 직선이 조화롭게 글자를 이루는 것이 특징이다.

 

황규만 교육지원과장은 간판 정비를 통해 시민들이 불편함 없이 평생학습관을 이용할 수 있기를 바란다, “이에 더해 평화도시 김포의 상징성을 반영한 우리시의 서체가 시민들에게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