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 인천 적수피해 학교에 비상급수 지원

박현태 기자 | 입력 : 2019/06/27 [13:24]

 

김포시 상하수도사업소(소장 전상권)는 인천광역시 서구영종의 수돗물 적수현상과 관련 피해지역과 의심지역인 강화군에 학교 급식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비상급수 지원에 나섰다.

 

김포시 상하수도사업소는 지난 18일부터 서구강화군지역 학교에 135~40톤의 수돗물을 제공, 학교 급식을 원활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전상권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인천광역시의 수도 공급이 정상화 될 때까지 김포시에서 지원할 일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김포시는 이번 인천광역시 적수 발생 사례를 계기로 상수도 수계전환 작업 수행 시 적수 등이 출수되지 않도록 시설물(이토밸브, 소화전등) 점검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마실 수 있도록 매뉴얼 정비 등 체계적인 상수도 유지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