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도시공사, 성희롱‧성폭력 청정 일터 만들기에 앞장

전 임직원, ‘성희롱‧성폭력 근절’에 앞장서기로 결의
MSMF 전략으로 ‘성희롱‧성폭력 청정 도시공사’ 비전 달성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6/24 [17:28]

▲ 붙임1_김포도시공사 임직원 성희롱, 성폭력 예방 실천 결의 대회 모습.     © 김포시민신문



 

 

 

 

 

 

 

 

 

 

 

 

 

 

 

 

 

 

김포도시공사(사장 원광섭)는 지난 19성희롱성폭력 예방 실천 결의 대회를 개최했다. 행사에 참석한 임직원은 결의문을 낭독하며 우리 공사는 사회적으로 끊이지 않고 등장하는 4대 폭력을 근절하고 성범죄에 단호히 대처해 청정 일터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김포도시공사(이하 공사’)는 올해 초 성희롱성폭력 청정 도시공사비전을 세웠다. ‘직장 내 성희롱성폭력 사건 ZERO’ 목표를 유지하고자 MSMF 전략도 추진 중이다. MSMF 전략은 Mind 지속적인 교육으로 인식 개선 Speciality 성희롱 고충상담원 전문성 강화 Motivation 폭력 예방 활동 참여 동기부여 Facing 성희롱 신고센터 적극 홍보 등으로 우선순위에 따라 단계적으로 실행한다. 이번에 개최된 결의대회도 전 임직원이 성범죄 청정 일터 만들기에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하고자 진행됐다.

 

 

한편, 공사는 결의대회에 이어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에서 위촉한 폭력 예방 교육 전문강사인 양지유 대표(사람과교육)를 초빙해 성폭력 주제를 중심으로 2시간에 걸쳐 교육을 진행했다. 성폭력의 정의를 정확히 짚어보고 사회적으로 이슈화된 사건들을 조명하며 성범죄에 대해선 무관용무자비 원칙을 적용해야 한다는데 한 목소리를 냈다.

 

원광섭 김포도시공사 사장은 이번 결의대회가 보여주기식 일회성 행사가 되지 않도록 직원 모두가 나부터라는 생각으로 성범죄 청정 일터를 만드는데 앞장서주길 바란다면서 김포시 지방공기업으로써 시민에게 칭찬 받는 도시공사가 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김포도시공사 임직원이 4대 폭력 예방 교육 모습.     © 김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