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시민원탁회의 참가자 시민 500명 모집

장경진 기자 | 입력 : 2019/06/24 [16:18]

 

김포시(시장 정하영)24일부터 시민원탁회의 참가자를 모집한다

 

민선7기 주요 공약인 시민원탁회의는 오는 824() 오후 2시 김포시민회관에서 시민 500명이 모여 '개발과 환경의 공존을 통한 삶의 질 향상 방안' 의제를 놓고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회의는 총 50개 테이블마다 퍼실리테이터(진행자)가 배치 돼 토론을 이끄는 방식이다.

 

1부 토론에서는 의제에 대한 실태 및 문제점에 대한 의견을 모으고, 2부 토론에서 개선안과 정책을 제안한 뒤 무선 투표를 거쳐 제안된 의견에 대한 우선 순위를 결정하게 된다.

 

시는 효율적인 회의를 위해 참가자를 대상으로 의제 관련 실태와 고충 등을 사전조사하고, 조사결과는 회의 당일 토론에 앞서 전체 참가자가 공유할 예정이다.

 

이후 본격적인 토론이 시작되면 참가자 모두가 동등하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도록 똑같은 발언시간이 주어지고, 다른 의견에 대한 비난은 금지된다.

 

회의에서 최종 결정된 사안들은 시 담당 부서에서 정책 반영을 추진하는 한편, 불가능한 사안은 추후 이유를 공개할 방침이다.

 

시민원탁회의에 참가신청은 712일까지 김포시 홈페이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이메일, 우편, 방문을 통해 가능하다.

 

급격히 성장하는 김포시의 개발현안과 환경보존 문제에 관심 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시는 다양한 계층의 시민참여를 위해 지역과 연령 비율 등을 고려해 선발할 예정이다.

 

시민원탁회의와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주민협치담당관 자치지원팀(031-980-2742)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