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주민참여 예산학교’ 큰 호응…이론‧실습 병행 교육으로 이해도 높여

박현태 기자 | 입력 : 2019/06/11 [16:56]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지난 10일 주민참여예산제도에 대한 시민 이해도 증진을 위해 김포시민회관에서 개최한 ‘2019년 주민참여 예산학교가 참여예산 위원 및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교육은 150여 명의 지역예산 위원과 일반시민이 참여한 가운데, 전문강사를 초빙해 평소 생소하기만 했던 주민참여예산제도에 대한 이론 교육과 함께 직접 참여예산사업을 발굴해 제안하는 실습 프로그램을 병행해 시민들이 좀 더 쉽게 주민참여예산제도에 대해 접근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정하영 시장은 예산편성 과정에 시민과 직접 소통함으로써 김포시민 주도형 주민참여예산제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우리시에 꼭 필요한 사업이 무엇인지에 대해 시민이 함께 고민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한편 김포시는 오는 630일까지 2020년도 주민참여예산 사업공모를 진행 중이며, 올해보다 20억 원을 확대한 50억 원의 예산을 주민참여예산으로 편성할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