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도시철도 영업시운전 기간 중 화재대응 모의훈련

운양역사에서 가상 화재사고 발생 시 유관기관 공조체계 훈련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6/02 [13:25]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오는 727일 개통을 대비한 영업시운전(~6.23) 2019년도 을지태극연습과 연계해 지난 30일 김포도시철도 운양역에서 김포시, 김포소방서, 김포경찰서, 김포골드라인운영등 약 80여 명이 참여해 화재발생 상황을 가정한 지하철화재 비상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지하철화재 비상대응 합동훈련은 승객하차 중 방화범에 의한 승강장 화재발생 상황을 가상해 준공된 소방시설 중 연결 송수구, 소화전, 제연설비, 무선통신설비 등을 이용한 화재진화 및 인명구조 동선체계를 활용한 신속한 사고 대응조치 및 유관기관 공조체계 확립에 주안점을 뒀다.

 

박헌규 철도과장은 이번 화재훈련을 통해 각종 재난 발생 시 실질적인 사고대응 역량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며, 개통 전까지 다양한 분야(테러, 폭발물)를 가정한 대응훈련을 실시해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김포도시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협조와 관심을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