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옥 환경국장, 야생조류생태공원 현장행정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5/30 [15:47]


김포시 유재옥 환경국장은 29일 김포한강 야생조류생태공원을 찾아 김포시 수묘장에서 이식해 조성한 소나무림의 생육현황과 낱알들녘의 모내기 결과, 조망마루 광장의 경관개선을 위한 수목교체 현황을 점검했다.

 

이날 현장행정에서 유 국장은 수묘장의 조밀수목을 이식해 조성한 소나무림의 식재현황, 겨울철새 먹이확보를 위한 낱알들녘의 다수확계 품종 이앙현황, 또한, 조망마루 경관을 개선하기 위한 팽나무 등 수목의 교체현황 등 현장을 직접 돌아보며 점검을 실시했다.

 

유재옥 환경국장은 올해는 봄 가뭄으로 인해 낱알들녘 농업용수로 쓰이는 한강수의 염도가 많이 상승했고, 강수량 부족으로 인한 어린 벼의 염해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물 관리에 철저를 기하고 공원 내 생육불량 수목과 고사목들의 원인을 파악해 식재 및 관리 시 건전한 생육환경이 마련 될 수 있도록 조치할 것을 관계부서에 지시하며 특히 공원 내 구역별 토질 · 토양의 산성도, 토성(土性) 등에 적합한 수목을 선정해 식재하고 수목의 양호한 활착과 성장이 되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