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4회 현충일 추념식 다음달 6일 개최

장경진 기자 | 입력 : 2019/05/30 [15:41]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제64회 현충일을 맞이해 6월 6일 목요일 오전 9시 50분 현충탑(김포시 김포한강4로 419-39)에서 추념식을 개최한다.

 

이날 추념식에는 정하영 시장을 비롯해 국회의원, 시․도의원, 기관단체장, 보훈단체장 및 보훈유가족 등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고 숭고한 독립정신을 본받아 후세에 호국정신을 계승토록 할 계획이다.

 

행사는 오전 9시 50분에 시작해 10시 정각 싸이렌 소리에 맞춰 1분간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이 이뤄지며 헌화와 분향, 추념사, 헌시 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된다.

 

김포시는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와 그분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자 현충일 당일 조기 게양에 시민 모두가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6월 6일 10시, 다같이 묵념합시다!” 라는 『 묵념 캠페인』을 홍보할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