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공서예사랑회 다음달 4회 회원전 개최

회원ㆍ특별 참가자 등 출품 작품 70여점 전시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5/23 [17:37]

 

우공서예사랑회(회장 임흥석)는 오는 65일부터 11일까지 김포아트홀에서 김포지하철 시대를 맞이해 회원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김포의 역사, 문화, 전통을 계승하고, 김포시가 수도권 서예문화 1번지로 정착하기 위해 회원 및 시민 모두가 참여하는 4번째 회원전이다.

 

전시회는 그동안 회원들이 복잡하고 바쁜 일상 속에서 온갖 어려움을 이겨내면서 틈틈이 갈고 닦은 솜씨로 묵향이 묻어 있는 한 폭의 수채화처럼 화선지위에 펼쳐 보일 예정이다.

 

특히, 김포시의 서예 문화를 대표하는 우공서예사랑회회원들은 그동안 전국 서예대회인 대한민국미술대전(국전), 경기미술대전, 대한민국현대서예문인화대전 등 우리나라 서예를 대표하는 각종 대회에서 대상을 비롯 우수상, 특선, 입선 등 새롭게 신망 받는 많은 서예인들을 배출한 바 있다.

 

이러한 성과의 중심에는 모든 서예인들로부터 인정받고 있는 우공 신지훈 선생과 새눌 김인순 선생이 김포시 서예 발전과 40여 년 동안 후학 양성을 위해 헌신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번 전시회는 우공 신지훈 선생의 명문 휘호 퍼포먼스와 함께 그동안 전국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행산 임흥석, 한전 황다경, 심연 김영희, 고경 장영애, 창강 이건주, 서운 장혜란 등 회원 30여명과 특별 참가자 등이 출품한 서예 작품 70여점이 전시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