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하영 시장, 축구종합센터 유치에 도(道) 전폭 지원 요청… 이재명 지사, 적극 지원 화답

센터 내 생활체육 시설 자체 건립 ... 김포 생활체육 요람 될 것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5/10 [15:14]

▲ 정하영 시장, 김두관의원 이재명 지사 면담.     © 김포시민신문


정하영 시장이 10, 65회 경기도체육대회 개막식에 앞서 김두관 국회의원(김포갑. 더불어민주당)과 함께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만나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김포 유치를 위해 경기도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요청했다.

 

정 시장은 "축구종합센터 유치에 대한 김포시민들의 열망이 그 어느 도시보다 높다. 경기도 내에서 2차 관문을 통과한 도시는 김포시와 여주시, 용인시 등 3곳이다. 경기도 내 도시에 축구종합센터가 유치될 수 있도록 경기도가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을 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정 시장은 "우리 김포시는 축구종합센터 내에 3~4만평 규모로 생활체육시설을 자체 건립해 김포 생활체육의 요람을 만들고 센터 부지 옆 봉성천을 수변공원화 하려는 계획을 제출했다""이들 비용을 계산하면 다른 후보 도시에 비해 지원금액이 적지 않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이재명 도지사는 "적극적으로 검토해 예산 지원 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정하영 시장과 이재명 도지사의 면담 후 안산 와~스타디움에서는 제65회 경기도체육대회가 성대히 개막식이 개최됐다.

 

김포시는 22개 종목 337명의 선수단이 출전, 종합 7위를 목표로 하고 있다.

 

개막식 후 정하영 시장은 선수단을 격려하는 자리에서 "김포는 역동적인 도시로 발전 가능성이 무한대인 도시다. 이런 김포의 모습처럼 우리 선수단 역시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것이라 생각한다""지금은 김포 생활체육의 인프라가 부족하지만 축구종합센터 유치를 계기로 생활체육시설을 자체 건립해 김포 체육의 요람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