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하영 시장 "축구종합센터 유치되면 인근에 어린이공원 만든다"

제97회 어린이날 행사 풍성 ... "차별없이 공정한 교육받을 권리" 강조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5/06 [17:44]

 

"오늘은 어린이날 우리들 세상"

 

김포시(시장 정하영)5, 어린이날을 맞아 걸포중앙공원에서 제97회 어린이날 행사를 성대하게 개최했다.

 

어린이날 기념식에서 정하영 시장은 "어린이들에게는 놀 권리, 먹을 권리, 편안하게 잠 잘 권리가 있다. 여기에 더해 우리 어린이들은 차별받지 않고 공정하게 교육받을 권리가 있다""시장으로서 어린이들이 권리를 누려 행복해 질 수 있는 김포를 만드는 책무를 게을리 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정 시장은 "김포는 그동안 외적 성장에 중심을 두고 급속히 발전해 왔다. 이제는 우리 어린이들과 시민들이 행복해 할 수 있도록 내적 성장에 힘을 기울여야 한다""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김포유치가 결정된다면 축구종합센터 옆에 어린이들을 위한 공원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기념식에는 정하영 시장, 김종혁 시의회 부의장, 홍철호 국회의원, 김두관 국회의원 등 내빈을 비롯 수많은 어린이와 시민들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

 

어린이날 기념식은 "모든 어린이가 독립된 인격체로 존중받고 차별받지 않아야 한다"로 시작하는 '아동권리헌장' 낭독에 이어 기념사 및 축사, 참석한 모든 어린이와 시민들의 어린이날 노래 합창에 이어 소원을 담은 종이비행기를 하늘 높이 날리는 순으로 진행됐다.

 

종이비행기 날리기는 어린이들 각자의 꿈과 희망을 종이비행기에 싣고 세계로 날아가 꼭 이뤄지기를 기원하는 의미를 지닌 행사다.

 

기념식에 이어 걸포중앙공원에서는 김포시청소년육성재단 주관으로 '꿈과 희망의 김포어린이랜드'를 주제로 오후 5시까지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공연과 체험이 진행됐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