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호남기업인회, 월곶면에 이웃돕기 쌀 기탁

출범 60주년 맞아 백미10kg 30포 기탁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4/05 [15:04]

 

김포시 호남기업인회(사무총장 김경량)는 지난 4, 월곶면행정복지센터(면장 박만준)와 월곶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김선개)를 찾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백미 10kg 30포를 기탁했다.

 

이날 기부는 호남기업인회 출범 6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회원들이 십시일반 기탁한 것으로, 소외계층에게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는 복지사업이 보다 활성화 되기를 기원한다는 뜻과 함께 전달됐다.

 

김포시 호남기업인회는 호남을 고향으로 김포시에 거주하면서 애향심을 매개로 한 기업인의 친목단체로 화합과 단결, 사랑과 봉사로써 지역사회와의 상생은 물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다양한 행사와 기부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김경량 호남인기업인회 사무총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이며, 앞으로도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행복한 지역공동체가 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는 뜻을 전했다.

 

박만준 월곶면장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마음으로 백미를 기탁해 주신 호남인기업인회에 감사하다지역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며 사랑의 손길이 계속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