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노후상수도관 교체 본격 추진

장경진 기자 | 입력 : 2019/04/05 [14:57]

 

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소장 전상권)는 김포시 전역에 설치된 30년 이상 상수도관을 본격적으로 교체한다고 밝혔다.

 

상하수도사업소는 사업비 22억 원을 투입해 4월부터 통진읍 서암리 소서명로를 시작으로 양촌읍 양곡1, 북변동 봉화로, 사우동 장릉로 등으로 순차적으로 교체 할 계획이다.

 

해당 지역은 상수관로가 30년 이상 지나 노후화 되면서 누수가 빈번히 발생해 주민들이 불편을 겪어온 지역으로, 시는 노후 상수도관 교체를 통해 수질·수압 저하 및 누수로 인한 시민불편을 해소하고 누수사고에 기인한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다.

 

전상권 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장은 노후관 교체공사 기간 중 발생할 수 있는 단수 및 통행불편, 공사소음 발생 등 다소 불편사항이 있더라도 시민들께 안정적인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함임을 감안해 이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는 깨끗하고 안정적인 맑은 수돗물 공급 및 유수율 제고를 위해 각 구역별 블록화 시스템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