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하구 평화적 활용을 위한 포럼 개최

8일 오후 1시 김포아트빌리지 아트센터에서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4/05 [14:48]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오는 8일 오후 1, 한강하구의 평화적 활용을 위한 포럼을 김포아트빌리지 아트센터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지난해 919일 역사적인 남북 군사합의로 시작된 남북 공동조사와 지난 1일 김포시 주관으로 실시된 한강하구 사전답사 등 본격적인 한강하구 자유항행 시대를 대비한 평화적 활용방안과 지역의 발전방향을 공론화하고 논의하기 위해 개최된다.

 

1부 특별좌담, 2부 발제와 토론으로 구성된 이번 포럼은 지방정부의 평화정책과 한강하구의 평화적 활용방안을 주제로 진행되며, 특별좌담에서는 한강하구 인접 지방정부의 책임자인 김포시장과 파주시장, 강화부군수가 한자리에 모여 각 지방정부의 평화정책과 한강하구 활용방안을 발표하고 논의한다.

 

발제와 토론은 통일부와 경기도, 서울시의 관계 공무원과 경기연구원, 해양수산연구원,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등 연구기관과 단체에 소속된 전문가들이 한강하구 보전과 평화적 활용을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이번 포럼의 참여 신청은 김포문화재단을 통해 진행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