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2019년‘김포 맛 집’평가 심사위원 위촉

장경진 기자 | 입력 : 2019/03/07 [14:21]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지난 6, ‘김포 맛 집활성화를 위해 2019김포 맛 집평가 심사위원을 위촉했다.

 

김포 맛 집평가 심사위원의 임기는 2년이며 위생관련 전문가들로 구성돼 2016년 지정된 김포 맛 집에 대한 재심사와 2019년 평화누리길 김포 맛 집지정 심사를 담당하게 된다.

 

정하영 시장은 위촉된 심사위원들에게 올해는 평화정책 추진으로 평화누리길을 조성하고, 평화누리길 주변으로 김포 맛 집을 지정해 지역경제와 관광사업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고자 하니 위원님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시는 지난 2016년부터 음식의 맛과 멋, 특색 있는 숨은 맛 집을 발굴해 음식문화 자원 확보와 외식산업 육성발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노력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